홍명보어린이축구교실 바로가기

소식

(재)홍명보장학재단 후원계좌

예금주:(재)홍명보장학재단
SC은행
550-10-014284

평일 09:00~18:00 / 토,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이오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월드컵2014> 홍명보 "가나전 역습 차단에 중점…본선 리허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830회 작성일 18-10-22 17:25

본문

"월드컵 본선에 대비해 역습 차단에 중점을 두겠다."

홍명보(45) 축구 대표팀 감독이 10일(한국시간) 오전 8시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선라이프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가나와의 평가전을 철저하게 '월드컵 리허설'로 치르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홍 감독은 9일 마이애미 선라이프 스타디움에서 공시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 마이애미에서 러시아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 대비해 여러 가지 훈련을 해왔다"며 "이번 평가전에서는 어떤 한 부분보다 전반적인 면에서 선수들의 훈련 성과를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마이애미에 도착한 홍명보호는 그동안 공수 조직력과 세트피스 완성에 공을 들여왔다. 특히 최근에는 이틀 동안 훈련장 문을 걸어잠그고 '러시아 필승 전술' 완성에 정성을 쏟았다.

이에 따라 홍 감독은 이번 가나와의 평가전을 러시아전으로 가상하고 그동안 준비한 전술을 시험해보는 자리로 만들 작정이다.

홍 감독은 "가나와 경기를 치르지만 월드컵 본선에 대비한 가상의 상대로 생각하고 있다"며 "우리가 공격하면서 역습 기회를 주지 않는 경기 운영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역습이 러시아의 강점인 만큼 우리가 얼마나 역습을 차단하면서 경기하느냐가 중요하다"며 "그런 부분을 내일 경기에서 잘 지켜보겠다"고 덧붙였다.

선발진 구성에 대해선 "어느 정도 윤곽은 잡았지만 아직 베스트 11은 정해지지 않았다"며 "포지션 조합과 선수들의 컨디션을 고려해 선발진을 뽑아야 한다"고 설명했다.

홍 감독은 그러나 "그동안 컨디션 때문에 뛰지 못한 선수나 본선에서 뛸 가능성 있는 선수에게도 기회를 줘야 하지만 이 시점에서 남은 훈련 시간을 고려해 선수를 꾸려야 한다"며 "앞으로 얼마나 본선에서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느냐가 베스트 11의 기준"이라고 덧붙였다.

월드컵 본선을 앞둔 마지막 평가전인 만큼 가나전 승리에 대한 의욕도 숨기지 않았다.

홍 감독은 "가나전에서 승리하면 선수들이 자신감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승리를 하고 브라질로 이동하면 선수들의 사기에도 좋은 영향이 생길 것이다. 선수들 역시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회견에 동석한 '맏형' 곽태휘(알 힐랄)는 "가나전이 마지막 평가전이어서 그동안 체계적으로 준비한 것을 경기장에서 보여주겠다"며 "실전 경기인 만큼 평소처럼 강하게 나가야 한다. 다만 선수 개개인이 부상 위험은 항상 인식하고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 2014. 06. 09 (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